NFT

국내 최대 NFT 마켓 ‘헤이! NFT’, 홍대에 첫선

오프닝 전시 이후에도 다양한 NFT 아트 작품 지속해서 선보일 예정
  • 메타리즘 이혜지 기자
입력 2022.07.04 16:17
  • (사진제공: AK플라자)
    (사진제공: AK플라자)

    AK플라자가 AK&홍대에 NFT(대체불가능토큰)를 활용한 대규모 아트 마켓 플레이스 ‘헤이! NFT’를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AK플라자와 미디어 아트 그룹 ‘아이랩미디어’가 협업해 AK&홍대 3층에 약 710m2(215평)의 국내 최대 규모로 선보이는 이번 공간은 NFT 아트 전시와 구매, 소통이 접목된 이색 오프라인 마켓 플레이스다. 

    MZ세대 사이에서 새로운 재테크 수단으로 각광 받고 있는 NFT 아트를 직접 관람할 뿐만 아니라 작가 및 기존 구매자들과 직접 소통 가능하다. 또한 무료로 진행되어 과거 소수만 즐기던 전시 문화에서 벗어나 공간의 문턱을 낮춰 젊은 층들이 자유롭게 드나들 수 있도록 했다.

    2주간 진행되는 오프닝 전시회에는 작년 ‘NFT 부산 2021’ 옥션 행사에서 작품이 1억 원에 낙찰되어 미술계의 관심을 모았던 배우 겸 화가 윤송아 작가의 낙타 시리즈를 선보인다. 또한 지난해 ‘친칠라 명화 시리즈’ 일부가 중국계 컬렉터에게 완판되며 화제를 모은 황정빈 작가의 작품도 전시된다. 

    이 외에도 유명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와 콜라보 아트를 제작해 완판을 기록한 김석 작가, 독창적인 색채와 나비 심볼로 주목 받는 김현정 작가, 대한민국 미술대전 대상을 받은 장윤선 작가 등 총 30명의 유명 작가를 만나 볼 수 있다. 이번 오프닝 전시 이후에는 테마와 작가, 작품을 달리한 다양한 NFT 아트 작품을 지속해서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이번 협업을 통해 AK플라자는 오프라인 업계의 오랜 업력을 바탕으로 유통 노하우를 더해 NFT 아트의 오프라인 대중화를 이끌 계획이다. AK플라자 상품본부 관계자는 “AK&홍대 3층에 오픈한 ‘헤이! NFT’는 작품 관람과 구매뿐만 아니라 NFT 아트에 관심 있는 MZ세대가 모여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커뮤니티 공간”이라며 “AK플라자는 앞으로도 ‘헤이! NFT’를 통해 다양한 작가의 NFT 아트를 소개하며 NFT 아트의 대중화를 이끌겠다”라고 말했다.

    metarism@metaplanet-dm.com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