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더스트리

넥슨, 모바일 커뮤니티 플랫폼 '넥슨타운' 공개

게임과 게임을 연결해주는 '통합 플랫폼'은 업데이트를 통해 탑재할 계획
  • 메타리즘 이혜지 기자
입력 2022.09.16 18:09
  • (사진제공: 넥슨)
    (사진제공: 넥슨)

    넥슨이 '넥슨타운(NEXON TOWN)' 국내 시범 서비스를 시작했다. 

    '넥슨타운'은 넥슨 게임 리소스로 구현된 가상공간에서 이용자들이 소통하고, 게임 콘텐츠를 즐길 수 있도록 개발된 모바일 커뮤니티 플랫폼으로, '버추얼 월드'와 '통합 플랫폼'으로 구성된다. 지난 15일 시작된 시범 서비스에서는 '버추얼 월드'를 즐길 수 있다. 이용자와 게임, 게임과 게임을 연결해주는 '통합 플랫폼'은 업데이트를 통해 탑재해 나갈 계획이다.

    이용자를 서로 이어주는 커뮤니티 '버추얼 월드'에서는 꾸미기 아이템으로 개성 있는 아바타 생성이 가능하다. 마비노기, 메이플스토리, 버블파이터, 크레이지아케이드 등 넥슨 게임 캐릭터로 변신도 할 수 있다. 광장, 교실, 캠핑장, 컨퍼런스룸 등 가상공간에서 아바타 채팅, 1대 1 메신저 등을 통해 대화할 수 있으며, 컨퍼런스룸에서는 PDF, 영상 공유 기능을 활용해 정보 교류도 할 수 있다. 자신만의 공간을 꾸미는 하우징과 소중한 사회관계망서비스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예정규 넥슨 디렉터는 "넥슨타운은 이용자들의 경험을 확장하고 게임과 연결을 강화하기 위해 출범한 프로젝트"라며 "이용자 중심의 차별화된 시스템을 통해 넥슨의 모든 게임을 아우르는 허브를 완성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업데이트 예정인 '통합 플랫폼'은 게임에 접속하지 않아도 '넥슨타운'을 통해 상점을 이용하거나 게임 이벤트에 참여할 수 있는 서비스나, 게임 간 경계 없이 자유롭게 아이템을 거래할 수 있는 넥슨 게임 통합 거래소 등 기존 커뮤니티와 차별화된 시스템을 마련할 예정이다.

    metarism@metaplanet-dm.com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