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핫이슈

‘2022 스냅드래곤 써밋’ 퀄컴, 차세대 제품 공개하며 메타버스 시장 공략

GPU 속도는 25%, CPU 전력 효율이 40% 향상… 다양한 스마트폰에 탑재 예정
  • 메타리즘 이한샘 기자
입력 2022.11.17 16:16
  • (사진제공: 퀄컴)
    (사진제공: 퀄컴)

    미국 반도체 기업 퀄컴이 스마트폰에 주로 탑재되 두뇌 역할을 하는 애플리케이션 프로세서(AP) 차세대 제품을 공개했다. 이번 제품의 특징은 인공지능(AI) 성능을 대폭 강화했는데, 내년 초 삼성전자가 출시할 ‘갤럭시 S23’ 시리즈에 해당 칩이 탑재될 예정이다.

    퀄컴은 16일 미국 하와이에서 ‘2022 스냅드래곤 서밋’을 열고 새로운 모바일 AP ‘스냅드래곤 8 2세대’를 공개했다. 퀄컴 자체 인공지능(AI) 엔진을 바탕으로 스냅드래곤8 1세대보다 최대 4.35배 개선된 AI 성능을 지원한다. 

    최신 AP 칩셋은 그래픽처리장치(GPU) 속도가 전작보다 최대 25% 빨라졌고, 중앙처리장치(CPU)의 전력 효율이 40%까지 향상돼 배터리 수명이 늘어났다. 또한 실제와 똑같은 빛, 반사 및 조명을 모바일 게임에서 구현하는 실시간 하드웨어 가속 ‘레이 트레이싱’ 등을 지원한다. 

    5G 이동통신 연결성을 개선하기 위해 스냅드래곤 8 2세대는 X70 5G 모뎀을 탑재했다. AI를 활용해 업로드 및 다운로드 속도, 커버리지, 지연성 및 전력 효율성을 제공한다.

    크리스 패트릭 퀄컴 테크놀로지 수석부사장 겸 모바일 핸드셋 부문 본부장은 “스냅드래곤 8 2세대는 2023년 플래그십 스마트폰 업계 전반을 혁신할 것이다”며 “스냅드래곤 8 2세대는 획기적인 AI·우수한 커넥티비티·높은 수준의 게임 플레이를 제공해 소비자는 가장 신뢰하는 기기에서 향상된 모든 경험을 즐길 수 있다”고 설명했다.

    스냅드래곤 8 2세대는 에이수스 ROG, 아너, 모토로라, 원플러스, 오포, 레드미, 샤프, 비보, 샤오미 등 글로벌 스마트폰 브랜드의 상용 단말기에 탑재된다. 첫 상용 단말기는 연내 출시될 계획이다.

    삼성전자의 차기작 갤럭시 S23 시리즈(기본·플러스·울트라)에도 적용된다. 신제품은 예전 갤럭시S 시리즈보다 퀄컴 AP의 비중이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퀄컴 아카시 팔키왈라 최고 재무책임자(CFO)는 최근 실적 발표에서 “삼성전자 갤럭시 S22에서 75%였던 퀄컴 AP 적용 비율이 S23에서는 ‘글로벌 셰어’로 올라간다”고 밝혔다.

    metarism@metaplanet-dm.com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