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I

나라지식정보, 경북연구원과 한국어 생성 AI 모델 ‘기름 GI-LLM’ 공급·개발 협약

민원 응답 특화한 한국어 기반 경상북도 자체 인공지능 언어 모델(LLM) 개발
  • 메타리즘 정문규 기자
입력 2023.08.18 10:46
  • (사진제공: 나라지식정보)
    (사진제공: 나라지식정보)

    나라지식정보(대표 손영호)는 경북연구원과 경상북도 특화 인공지능 언어 모델 ‘기름(GI-LLM, Gyeongbuk development Institute Large Language Model)’ 공급 개발 협약식을 체결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나라지식정보가 개발한 공공기관 민원 응답에 특화된 생성형 AI 한국어 거대 언어 모델(LLM) ‘나름(NA-LLM)’의 기술로 경상북도 자체 언어 모델을 개발해 공급하는 게 주 내용이다.

    협약 체결식은 유철균 경북연구원장, 손영호 나라지식정보 대표 외 개발 관련 인력 및 유관 부서 담당자들 2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앞으로 개발 내용에 대한 구체적 소개와 연구원의 경상북도 특화 인공지능 개발에 대한 주제 발표가 진행됐다.

    나라지식정보가 올 7월 초 개발한 나름(NA-LLM)은 오픈소스를 바탕으로 개발한 한국어 LLM이며, 이번 협약의 주춧돌 역할을 한 개발 방법론들이 활용된 생성형 AI다. 텍스트를 통해 제기되는 민원에 대한 답변을 생성하는 것에 집중해 구축된 나름(NA-LLM)은 내부 자료를 외부 시스템으로 유출해서는 안 되는 기관들의 수요에 맞춰 훈련에서 실행까지 모든 부분에서 외부 서버 호출 없이 구동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또 주어진 작업 수행에 적합한 최적 사이즈의 모델을 사용하는 한편, 필요에 따라서 모델 경량화 기법을 활용함으로써 일반 소비자용 GPU 장비에서도 구동이 가능한 저비용 고효율을 실현해냈다.

    나라지식정보는 나름(NA-LLM) 개발 과정에서 2만건이 넘는 민원 관련 실제 질문과 답변 데이터쌍을 구축했으며, 민원 처리 과정 특성과 함께 이런 데이터의 특성을 종합한 훈련 방법을 설계했다. 이를 활용한 기술로 경상북도의 지역 이슈에 대응할 수 있는 맞춤형 인공지능 언어 모델을 구축할 것이며, 이렇게 개발되는 기름(GI-LLM)은 담당 공무원들이 또 다른 공공 업무에 더 집중할 수 있도록 민원 업무 처리 도우미로서의 역할을 ‘매끄럽게’ 할 것으로 기대된다.

    손영호 나라지식정보 대표는 “나름(NA-LLM)에는 최근 3년간 30여 종의 자연어 분야 AI 학습용 데이터를 구축하면서 축적한 경험과 노하우가 고스란히 담겨 있다. 또 올해 내 발표 예정인 한국 역사 언어문화 분야 멀티모달 생성 AI 모델에는 2008년 1월 회사 설립 이후의 경험과 노하우를 모두 담아낼 계획”이라며 “기름(GI-LLM)은 이제 첫걸음이다. 공공기관 민원 업무 도우미로서 경상북도 특화 언어 모델로 ‘나름’ 맞춤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metarism@galaxyuniverse.ai

추천기사